HOME > 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서영교 중랑(갑)국회의원, 최우수법률상및 국감스코어보드 대상 본상 수상!
 
운영자 기사입력  2023/12/03 [12:31]

 

군인인 자녀가 사망하자 보상금을 챙기려고 몇십 년 만에 나타나는 안면수심의 부모가 사라질 것으로 예상합니다.

서영교 중랑(갑)국회의원이 머니투데이 더300이 주최한 '2023 대한민국 최우수법률상 및 국감 스코어보드 대상' 시상식에서 '군인연금법·군인재해보상 개정안'으로 본상을 수상하며 이같이 밝혔다.

'군인 구하라법'으로 불리는 군인연금법·군인재해보상법 개정안은 군인이거나 군인이었던 사람에 대해 양육 책임이 있었던 자가 이를 이행하지 않았을 경우 군인 재해보상심의회 심의를 거쳐 사망 보험금과 유족급여 지급의 전부나 일부를 제한할 수 있는 내용이 핵심이다. 지난달 6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서 의원은 군인 구하라법과 함께 '공무원 구하라법'(공무원연금법·공무원재해보상법)과 '선원 구하라법'(선원법·어선원재해보험법 개정안), '구하라법'(민법 개정안) 등을 대표발의 했다.

서영교의원은 시상식에서 다른 구하라법에 대한 통과도 촉구하며 "현재 공무원구하라법은 본회의를 통과해 시행 중이며, 선원구하라법은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를 통과한 상태"라며 "민법 개정안인 '구하라법'은 현재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에서 논의 중"이라고 천명했다.


기사입력: 2023/12/03 [12:31]  최종편집: ⓒ jrjn
 
구립신내노인종합복지관·묵2동주민센터 사회적고립가구지원사업 ‘잇다’ 관련 업무협약 체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