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너
광고
광고
전체기사
행정
정치경제문화서울시의회
편집  2022.01.21 [10:25]
행정
개인정보취급방침
청소년보호정책
기사제보
HOME > 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중랑구 법장사 소장 초조본 아비달마대비바사론 권175, 국가 보물 지정
 
운영자 기사입력  2021/12/28 [09:26]
▲    


 

중랑구 법장사 소장 초조본 아비달마대비바사론 권175, 국가 보물 지정

중랑구 법장사 소장중인 초조본 아비달마대비바사론 권175’ 보물 지정

고려 11세기 판각된 초조대장경에 속하는 경전...현재까지 국내 발견된 아비달마대비바사론 권175의 유일본

초조대장경판 조성 불사(佛事)의 성격과 경판을 복원할 수 있는 원천자료로서 가치 높아

중랑구(구청장 류경기) 묵동에 위치한 법장사에서 소장중인 초조본 아비달마대비바사론 권175가 국가 보물로 지정(문화재청 고시 제2021-165)됐다.

법장사 소장 초조본 아비달마대비바사론 권175(初雕本 阿毗達磨大毗婆沙論 卷一百七十五)는 총 200권으로 구성된 경전 중 권175에 해당하는 두루마리 경전으로 길이는 9미터 가량이다.

초조본 아비달마대비바사론 권175 1축은 1011년부터 제작하기 시작해 11세기 완성된 고려 초조대장경판 가운데 해당 경판을 바탕으로 간행한 것이다. 팔공산 부인사(符仁寺)에 소장돼있다가 1232년 몽골 침략군에게 불타버린 초조대장경판에 편입된 아비달마대비바사론 권175의 목판에서 인출한 것으로 보인다.

법장사 소장본은 현재까지 국내에서 발견된 권175의 유일본으로 희소가치가 있다. 고려 12세기 전후 경에 인출한 불교경전으로, 초조대장경판 조성 불사의 성격과 경전의 유통상황 등을 파악하고 경판을 복원할 수 있는 원천자료로서의 역사 및 문화적인 가치가 높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법장사에서 소장하고 있는 우리나라 최초 대장경의 일부인 아비달마대비바사론이 보물로 지정돼 매우 뜻깊다라며, “앞으로도 적극적인 문화재 발굴 활동과 지원을 통해 지역 내 잠들어있는 다양한 문화유산들을 구민들에게 알리고 제대로 된 가치를 부여받을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법장사 소장 문화재는 아비달마대비대사론 권175 외에도 보물 제1306-2호인 묘법연화경도 있다. 현재 구에 등록된 문화재 중 19건이 법장사 소재 문화재며 이외 4건의 문화재도 문화재 심의 중에 있다.


기사입력: 2021/12/28 [09:26]  최종편집: ⓒ jrjn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중랑구의회, 지방의정연수센터 설립 촉구 건의안 채택
다음달17일! 총선 예비후보자 등록 시작! 기탁금은 전체 1500만원중 20프로인 3백만원! / 운영자
김삼화 국민의힘 중랑(갑)위원장이 있는데 박시연(전 한국당 중랑위원장)이 과연 "컴백" 할수 있을까? / 운영자
중랑구의회, 서울시구의회의장협의회 ‘지방의정대상’ 수여식 개최 / 운영자
자유한국당 당협위원장 또 재선출한다! 황교안체제 공고화한다! / 운영자
중랑구, 설 맞아 지역 전통시장 이벤트 진행! / 운영자
박원순 시장은 청년들의 절망에 대해 / 운영자
전석기 의원, 신내IC주변 교통정체 해소 방안강구 / 운영자
중랑구선관위, 제8회 전국동시지방선거 입후보안내 상담기간 운영 / 운영자
서울시의회 기획경제위원회 ‘서울기술교육원 혁신방안에 관한 토론회’ / 운영자
자유한국당 중랑(을) 당원교육및 시국강연! 26일 2시 위더스웨딩홀! 나경원원내대표 강연자로 나서 ! / 운영자
광고
  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기사제보보도자료기사검색
광고 서울시 중랑구 면목로74길 16 A동 301-2호ㅣ 대표전화 : 010 7705 3910 | 이메일 : jebo2@naver.com
등록번호 : 서울아 01523 ㅣ 등록일 : 2011.02.23 ㅣ 발행인/편집인/청소년보호책임자 : 고광민 ㅣ 사업자등록번호 : 279-16-00534
Copyright ⓒ 중랑저널. All rights reserved.
Contact jebo2@naver.com for more information.